본문 바로가기

  • 즐겨찾기 추가
  • 찾아오시는 길
  • 해피빈
  • 페이스북


  •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 『자유게시판』은 누구든지 자유롭게 자신의 의견을 게재할 수 있는 열린 공간입니다.
  • 특정인 비방, 상업적 광고 등은 관련조례에 의거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제목 [기타]종교와 정치 작성일 2018-11-26
작성자 그린맨 조회 14
파일

종교와 정치

 

정치란 무엇인가?

 

[사전적 의미는?]

 

나라를 다스리는일, 국가의 권력을

획득하고 유지하며 행사하는 활동으로

국민들이 인간다운 삶을 영위하게 하고

상호 간의 이해를 조정하며 사회 질서를

바로잡는 따위의 역할 등을 의미함

 

[신 옥스퍼드 영어 사전]

( The New Oxford Dictionary of English)

에서도 비슷하게 정의합니다

 

나라나 지역을 다스리는 것과 관련이 있는

활동들, 특히, 권력을 보유하고 있는

혹은 권력을 획득하기를 바라는

개인이나 정당들 사이의 논쟁이나 투쟁

 

종교란 무엇인가?

 

신을 숭배하여 삶의 목적을 찾는 일

 

종교와 정치는 분리되어 있어야 한다고

정치가나 종교인들은 주장하지만

현실은 어떠합니까?

 

역사가 헨리 채드윅은

[초기 교회](The Early Church)

라는 책에서 이렇게 기술 하였습니다

 

초기 그리스도인 교회는

현 세상에서 권력을 소유하는 일에는

무관심 하였으며 말썽을 일으키지 않는

평화주의자들의 공동체였습니다.

 

[그리스도교사]

(A History of Christianity)라는

책에서는 이렇게 기술합니다

 

그리스도인들 사이에서 널리 받아들여졌던

한 가지 생각은 그 구성원들 중 누구도

국가 관직을 가져서는 안된다는 것이었다

 

그러나 일부 종교 지도자들은 종교 지도자

이면서 정치인도 되고 싶어 하였습니다.

 

하지만 역사가 H. G. 웰스는 말하기를

 

그리스도교를 전파한다고 주장한 많은 사람들이

처음에는 좋은 의도로 정치에 이끌렸지만,

나중에는 종교인답지 않게 정치인 처럼

생활하였다고 기술 하였습니다

 

대표적인 인물이 교직자이자 성서 번역자인

마르틴 루터였는데 그는 가톨릭교회를

개혁하려고 노력을 기울인 사람으로

역사에 잘 알려진 인물입니다

 

하지만 마린 루터역시 정치적 쟁점에

목소리를 높이기 시작하였고, 결국은

많은 순수한 사람들의 존경을 받는데

믿음을 상실하기 시작하였습니다

 

마틴 루터는 처음에 압제적인 귀족들에

대항하여 반란을 일으키는 농민 편이었지만

 

반란이 맹렬해지자, 귀족들의 편이되어

반란을 강력하게 진압할 것을 촉구하였습니다.

귀족들은 마틴 루터의 말대로 하여

수많은 농민과 서민을 학살하였습니다.

 

농민들이 마티 루터를 배반자로

여긴 것도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권력은 마틴 루터에게

어떤 영향을 미쳤습니까?

 

권력은 마틴 루터를 순수한 종교인이

아니라 정치와 종교의 권력을 함께 하려는

순수한 종교인 답지 못한 사람이었습니다

 

또한 장로교의 영향을 미친 장 칼뱅

제네바의 유명한 교직자였지만,

막강한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했습니다

 

미켈 세르베투스가 삼위일체 교리의 근거가

성경에 없음을 명백하게 설명하자,

 

장 칼뱅은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하여

세르베투스를 처형하는 일을 지원하였으며,

세르베투스는 기둥에서 화형당하였습니다.

 

장 칼벵은 요한 15 : 19

온 세상은 악한 자의 지배아래 있다

라는 기록된 말씀을 잊은 것 같습니다

 

야고보는 4 : 4 절의 교훈을 망각

한 것 같습니다. 그 교훈을 이러합니다

 

세상과 벗하는 것이 하느님과 적(원수)

되는 것임을 알지 못합니까? 그러므로 누구든지

세상의 벗이 되기를 원하는 사람은 스스로

하느님의 적(원수)이 되는 것입니다.“ (개역한글)

 

요한 17 : 14에의 교훈은 이러합니다

 

내가 세상의 속하지 않은 것처럼

(일부가 아닌것처럼) 여러분들도

세상에 속하지(일부가 되지) 말아야 합니다,“

 

성경적인 이러 저러한 교훈들이 있다해도

많은 사람들은 그리스도인들이

 

정치적 중립을 지키는 것,

다시 말해 진정으로 세상의 일부가 아닌

상태를 유지하는 것에 대해서는 반대합니다.

 

예수께서는 정치 문제에 개입하거나

어느 한쪽 편을 들라는 요구를 반대하고

그렇게 하기를 거부하셨습니다.

 

예수께서는 단 한번의 숭배 행위를 요구한

하느님의 반역자 사탄마귀의 요구조건을

생각해 볼 생각도 없이 단호하게

 

마태복음 4 : 10절의 말씀처럼 물리쳤습니다

 

사탄아 물러가라! 너의 하느님

여호와를 숭배해야 하고 그분에게만

신성한 봉사를 드려야 한다라고

 

신명기 6 : 13절의 말씀을 인용하여

물리치셨습니다 라고

 

세금을 내는 일과 관련된 논쟁에서는

정치적으로 말려들기를 원치않으시고

마태 22 : 21절의 기록처럼 말씀하셨습니다

 

“,카이사르의 것은 카이사르에게 돌려주고

하느님의 것은 하느님께 돌려 드리십시오

 

예수께서 중립을 지키셨다고 해서

그것이 다른 사람들을 위해 일하는 데

방해가 된 것은 아니었습니다.

글목록

출력하기 답글 수정삭제글작성

답글목록
  •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이전글
[장학혜택] 사회복지사 보육교사 자격증 온라인 취득반 수강생 모집 안내
다음글
제3회 비바챔버앙상블 정기연주회 관람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