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즐겨찾기 추가
  • 찾아오시는 길
  • 해피빈
  • 페이스북


  • 홈
  • 알림마당
  • 복지정보

복지정보

사랑이 가득한 부평장애인종합복지관을 소개합니다.

제목 [유용정보]전동휠체어 사용 장애인, 공항 보안검색 후 이동 제한 인권위 "장애인 차별" 항공보안검색 매뉴얼 권고 작성일 2017-07-25
작성자 상담사례지원팀 조회 821
파일

전동휠체어 사용 장애인, 공항 보안검색 후 '이동 제한'

인권위 "장애인 차별"... 항공보안검색 매뉴얼 권고

자료출처: 에이블뉴스

 국가인권위원회가 한국공항공사 사장에게 공항 내 보안검색을 마친 전동휠체어 사용 장애인이 관계 직원들로부터 이동에 제한을 받지 않도록 항공보안검색 관련 업무 매뉴얼을 작성·시행할 것을 2일 권고했다 

제주공항을 비롯한 국내 공항의 보안검색 업무 담당자들에 대해 장애인식증진 교육을 실시할 것도 권고했다.

전동휠체어 사용 지체 1급 장애인인 진정인은 제주공항에서 보안검색을 마친 후 탑승구까지 자신의 전동휠체어로 이동하려 했으나, 항공보안검색요원이 이를 제지하면서 항공사 직원의 동행을 요구하며 이동을 제한했다. 이에 진정인은 장애인 차별이라며 인권위에 진정했다.

이에 대해 한국공항공사는 국토교통부 고시 항공기 내 반입금지 위해물품항공위험물 운송기술기준에 따라 전동휠체어는 항공운송사업자의 승인이 있는 경우에 한해 위탁수하물로 반입이 가능한 물품이기 때문에 전동휠체어 사용자가 보안검색대 통과 및 탑승구 이동 시 항공사 직원과 동행하도록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런데 진정인의 경우는 항공사 직원을 동반하지 않아 보안검색대 통과를 제지할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다.

인권위는 항공사 직원이 동행하지 않더라도 전동휠체어 사용자의 탑승권 및 전동휠체어 관련 수하물 짐표 확인 등의 방법을 통해 항공사의 승인 여부를 보안검색대에서 확인할 수 있는 점 항공사의 탑승수속 카운터에서 발권 시 전동휠체어에 장착된 배터리가 항공위험물 운송기술기준에 적합한 배터리인지 여부를 항공사가 사전에 확인한다는 점 등을 감안할 때, 이는 장애인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등에 관한 법률19조를 위반한 차별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글목록

출력하기 답글

답글목록
  •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이전글
장애인인권 디딤돌걸림돌 판결 자료집 안내
다음글
공공기관 강당, 공연장에 경사로 설치 의무화